본문 바로가기
내집마련/부동산 공부

의왕 군포 안산 신도시 계획 정보 - 위치와 교통 여건

by 월급쟁이 자유인 2021. 9. 11.
반응형

오랜만에 정부가 신규 택지를 확정해서 발표했습니다. 지난 8월 30일 국토교통부가 '공공주도 3080+, 대도시권 주택공급 확대방안'의 후속조치로 제 3차 신규 공공택지의 입지를 최종 확정 및 발표했습니다. 이번 공공택지에는 의왕·군포·안산 신도시와 화성 진안, 인천 구월, 화성 봉담 등 수도권 7곳과 지방에 대전 죽동, 세종 조치원 등 3곳을 선정해 총 10곳의 신규 택지를 확정했습니다.

제3차 신규 공공택지 추진계획 (출처:국토교통부)

지난 2월 4일 국토부는 '공공주도 3080+, 대도시권 주택공급 확대방안'을 내놓았었는데요. 당시 국토부는 전국에 26만 가구의 주택을 공급할 수 있는 신규 공공택지를 확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수요 억제 위주의 부동산 정책에서 공급 확대로 넘어가는 단계였죠. 이후 광명·시흥에 약 7만가구 규모의 신도시 택지를 발표했고, 전국적으로는 부산 대저·광주 산정 등 총 11만 9000가구의 택지를 공개했었습니다.

하지만 갑자기 LH 직원의 땅 투기 의혹이 붉어지면서 신규 공공택지의 발표가 연기되었습니다. 이후 6개월 만에 3차 신규 공공택지가 발표된 것입니다.

의왕·군포·안산  신도시

이번에 발표된 3차 신규 공공택지들 중에 가장 주목을 받고 있는 지역은 아마도 의왕·군포·안산 신도시일겁니다. 의왕시 초평동, 웡람동, 삼동 지역과 군포시 도마교동, 부곡동, 대야미동, 안산시의 건건동, 사사동 일원 586만㎡에 조성된 이 택지를 통해서 4만 1000가구를 공급하게 됩니다.

 의왕·군포·안산 신도시는 이번에 확정된 신규 공공 택지들 중에서도 가장 많은 공급량을 자랑하는데요. 화성 진안의 2만 9000가구와 더불어 신도시 규모의 주택 공급이 이뤄지게 됩니다. 4만 1000 가구는 발표가 끝난 3기 신도시 후보지들 중에서도 광명시흥, 왕숙1에 이어 3번째로 큰 규모입니다. 물량이 적지는 않습니다.

의왕·군포·안산 신도시 입지 (출처:국토교통부)

의왕·군포·안산 신도시의 입지

의왕·군포·안산 신도시는 의왕시와 군포시, 안산시의 경계 지역입니다. 세 지자체의 경계에 위치하는 점이 서울특별시와 성남시, 하남시의 경계 지역에 위치한 위례 신도시와 비슷한 느낌입니다.

다만 의왕·군포·안산 신도시의 입지는 서울시 경계에서 약 12km 남쪽으로 떨어져 있다는 점이 다릅니다. 지도에서 보면 광명시흥이나 하남 교산 같은 3기 신도시 택지와 비교해 서울시와의 거리가 다소 멀다는 것을 알 수 있는데요. 정부는 의왕·군포·안산 신도시를 수도권 서남부 거점도시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서울시로의 수요는 물론이고 수도권 서남부의 수요를 신도시로 흡수해서 인근 지역의 집값 안정을 도모하겠다는 계산입니다.

의왕·군포·안산 신도시의 주변에는 평촌과 산본, 수원, 안산 등의 도시가 인접해있습니다. 신도시 바로 위쪽에는 군포 송정지구가 붙어 있습니다.  신도시 동쪽으로는 의왕 월암지구가 붙어있고요. 왕송호수 근처에 갔을 때 참 아깝다고 생각했던 땅들이었는데 대규모 택지로 공급되어 신도시로 변신하게 되었습니다. 인근 지역이 천지개별하게 될 것 같은데요. 기대가 됩니다.

의왕·군포·안산 신도시는 광명-시흥과 화성 진안과 함께 경기 서남부 축을 형성해서 위례·판교·분당·동탄으로 이어지는 경기 동남부 축과 균형을 이루도록 개발될 예정입니다.

의왕·군포·안산 신도시 교통망 (출처:국토교통부)

교통망

서울시에서 거리가 12km 떨어져 있는 만큼 교통여건이 굉장히 중요합니다. 정부는 의왕·군포·안산 신도시에 철도 중심의 대중 교통체계를 구축할 생각입니다.

우선 의왕·군포·안산 신도시는 지하철 1호선 의왕역과 4호선 반월역에 걸쳐있습니다. 신도시 택지가 딱히 사람이 사는 곳이 아니다보니 1호선과 4호선은 신도시의 가장 자리를 거쳐갑니다. 신도시의 중앙을 거쳐가는게 가장 좋은 설계이지만 이미 있는 지하철 라인과 연계를 통해서 이런 단점을 개선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GTX-C 노선에 의왕역을 신설해서 서울로의 진입 시간을 개선할 계획으로 보입니다. GTX-C 라인의 계획에는 의왕역이 없었지만 4만 1000가구에 달하는 신도시가 조성되었고, GTX-C 노선 우선협상자와 의왕시가 의왕역 신설을 제안하고 있어 추진을 해볼만할 것 같습니다. GTX-C 의왕역이 신설될 경우 의왕·군포·안산 신도시에서 서울 강남권까지 GTX-C 노선으로 20분, 서울역까지는 환승을 통해 35분만에 접근이 가능합니다.

물론... GTX-C가 신도시 택지의 정 가운데에 위치해있지는 않기 때문에 그것보다는 오래걸릴겁니다. 하지만 요즘 수도권 광역 교통의 핵심으로 꼽히고 있는 GTX 라인이 근처에 있다는 것만으로도 큰 그림이 그려지긴 합니다.

출처 : pixabay

이와 더불어 기존에 있는 1호선 의왕역과 4호선 반월역에 복합환승시설을 신설해서 철도교통접근성을 강화할 예정입니다. 특히 기존광역교통계획등과 연계해서 반월역과 군포, 의왕역을 잇는 BRT 노선을 신설해서 대중교통 연계체계를 강화한다는 계획인데요. 평촌 호계사거리에서 사당쪽으로 가는 BRT 노선을 신도시쪽으로 연장해서 운행하는 것을 검토한다고 합니다. 그 밖에 경수대로와 덕영대로와의 연결도로를 신설해서 기존 도로망과의 연계를 강화할 예정입니다.

개인적으로는 트램같은걸 깔아주는 것도 나쁘지 않겠다 싶은데요. 위례 신도시를 보면... 트램이 뭔가 문제가 있을까요?

의왕·군포·안산 신도시 입지 (출처:국토교통부)

철도 교통망도 좋지만 도로교통망 역시 좋습니다. 의왕·군포·안산 신도시 바로 위쪽에는 영동고속도로가 위치해 있습니다. 서쪽으로는 서해안고속도로가 위치해있고요. 택지 가운데 있는 구봉산에는 평택-파주 고속도로가 위치해있습니다. (구봉산 터널을 통해 지하로 뚫려있습니다.)

신도시 남쪽에는 수원역까지 이어지는 국도 42호선이 있고, 서수원 IC를 통해서 과천-봉담 고속화도로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신도시에서 강남권으로 가기 위해서는 과천봉담 고속화도로를 이용해서 과천을 지나 우면산 터널을 통과해 서초구로 넘어갈 수 있습니다. (도로망에서는 강남권으로 넘어가는 길이 살짝 아쉽긴합니다.)

개발구상안

정부는 의왕·군포·안산 신도시를 사람과 자연, 일자리가 상생 발전하는 통합형 도시로 조성할 계획을 가지고 있습니다. 신도시 개발을 할 때 베드 타운이 되지 않도록 잘 계획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제일 성공적인 신도시로는 분당-판교가 있습니다.

의왕·군포·안산 신도시 개발 구상안 (출처:국토교통부)

의왕·군포·안산 신도시는 1호선 의왕역과 4호선 반월역이 있는데요. 이 곳 역세권에는 고밀도 개발을 진행하고, 환승센터를 만들어 도시내 교통수단과 연계를 할 예정입니다. 도시가 구봉산을 중심으로 좌우로 나뉘어 있기 때문에 하나의 경제권으로 어떻게 묵는지가 중요할 텐데요. 교통망을 잘 구상하는게 중요할 것 같습니다.

의왕·군포·안산 신도시의 가장 큰 특징은 '왕송호수'가 있다는 점입니다. 이미 의왕역과 연계해서 많은 분들이 바람쐬러 나오시고 있습니다. 주변에는 식당과 카페가 이미 많이 있습니다. 따라서 왕송호수라는 좋은 자원을 개발해서 관광휴양 특화 시설을 배치해 일자리를 창출한다고 합니다. 뭘 만들지 궁금해지네요. 아무튼 광교처럼 호수공원이 근처에 있다는 것은 정말 큰 메리트입니다.

그 밖에 기후변화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하는 자연친화형 도시공간을 조성하고 교통, 환경등과 관련된 스마트 기술을 도입해서 건강하고 안전한 도시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숲세권은 보장이고 호수공원까지 180만㎡ 규모의 공원·녹지를 조성해 쾌적한 환경을 만들 예정이라고 합니다.

출처 : pixabay

입주 예정일?

정부는 이번에 발표된 10개의 신규 공공택지에 대해서 2024년 지구계획을 거쳐 오는 2026년부터 순차적으로 입주자 모집을 개시한다는 계획입니다. 아울러 10개 신규 공공택지 지구 내, 소재 동 지역 등 주변지역을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해서 투기 세력 유입을 차단할 방침이라고 합니다.

경기 서남부권에 광명시흥과 더불어 큰 신도시가 생기게 되었습니다. 공급량이 많은 만큼 인근지역의 집값에도 어느정도 영향을 주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반응형

댓글0